7년의 기록

twolovers.egloos.com

포토로그



2013년 3월 보라카이 여행기 여행하고

여행기는 웬만하면 시간 순서대로 올리고 싶은데, 예전 사진들은 대부분 핸드폰에서 삭제하고 usb에 보관중이라 찾기가 너무나 귀찮다.  자꾸 사진들이 쌓이고 기억도 희미해지는 것이 아쉬워서 몇 년동안 구경만 하던 이글루스에 가입했는데 과연 이 열정이 며칠이나 갈까?

아무튼, 2013년 3월에 훌쩍 다녀온 보라카이 여행. 이게 나의 첫 동남아 여행이었는데 여러가지 의미에서 놀라운 경험이었다.
일단 보라카이섬까지 들어가는 과정이 꽤나 험난했다.
1.인천공항에서 깔리보공항까지 약 4시간 ㅡ
2.공항에서 까띠끌란 부두까지 차량으로 약 1시간 30분
3. 부두에서 보라카이 섬까지 방카선으로 약 10분
4. 선착장에서 각 리조트, 호텔로 트라이시클 등을 타고 다시 이동

이 경로를 거치고 호텔에 도착했을때 나는 이미 지쳐버렸다. 그리고 내가 가본 여행지중에 정말 제일 더웠다. 정수리가 너무 뜨거워서 벗겨질것 같았고 선글라스를 써도 눈이 부시고 아팠다.  그런데 이 모든 것을 잊게 해주는 것이 화이트비치였다. 그냥 아무것도 안하고 그 바다만 바라봐도, 스노클링만 해도 행복해졌다.


이 화이트비치 때문에 여길 고생하며 왔구나


우리가 머물렀던 보라카이 가든 리조트. 지금은 헤난가든리조트로 이름이 바뀌고 리조트 곳곳에 풀이 더 많아졌다.


디몰에 있는 과일가게 골목. 이 가게 이름은 보이망고. 여기서 망고스틴과 망고를 한화로 약 1만원어치 정도 사서 잘 먹고 왔다.


에픽의 모히또




필리핀 현지인들이 좋아하는 피자 체인점인 샤키스. 굉장히 맛있는 편!


저녁 먹으며 바라본 석양.


한밤의 보라카이.


보라카이 보라카이여행기 보라카이맛집 보라카이여행경비 보라카이아리아 보라카이샤키스 보라카이클럽


덧글

댓글 입력 영역